하이유에스코리아뉴스

이은애 영양학교수 건강칼럼

강남중 기자



미네랄이 풍부한 오징어(Squid)



‘오징어(Squid) 굽는 냄새와 연기만 들이마셔도 감기에 효력이 있으며, 오징어의 염분을 섭취하면 얼굴에 홍역에 의하여 발진이 생길 때 흉터가 남지 않는다’는 이야기가 예로부터 전해지고 있다. 이처럼 오징어는 맛뿐만 아니라 영양이 풍부한 식재료다.

오징어는 열 개의 다리가 붙어 있는 부분에 머리가 숨겨져 있는 두족과의 해산물이다. 그래서 오징어를 ‘두족’이라고도 하며 먹물을 함유하고 있다고 해서 ‘묵어’라고도 한다. 이 외에도 ‘오적어’라 불리기도 하는데, 이는 오징어가 바다 위에 죽은 척하고 떠 있다가 까마귀들이 바다 위로 내려앉을 때 잡아먹는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오징어는 어린 물고기와 새우 등을 잡아먹으며 난류에 무리를 지어 산다. 산란기인 봄과 여름에는 한천질로 덮인 30~40개의 알집을 해초들이 무성한 곳에 산란한다. 이 산란철에 답은 오징어가 가장 맛이 좋다.

오징어는 탄산칼슘이 함유된 두껍고 튼튼한 뼈와 각질로 된 연한 뼈, 그리고 자루 같은 빨판을 가지고 있다. 오징어의 손이라고 할 수 있는 크고 긴 다리는 예민한 감각으로 먹잇감을 잡는 기능을 한다. 흔히 오징어의 머리라고 생각하는 맨 위의 삼각형은 헤엄을 치면서 방향을 제시해주는 지느러미 역할을 한다.



마른오징어의 영양성분에는 우리가 주식으로 하고 있는 쌀, 밀가루 등의 곡류에 부족한 리신, 트레오닌, 트립토판 등의 필수아미노산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 또한 타우린도 다량 함유하고 있어 간장을 튼튼히 하는 데 도움을 준다. 이 외에도 오징어는 지질과 칼슘(Ca), 인(P), 그리고 철분(Fe) 등의 미네랄이 풍부하다.

오징어의 뼈는 위산과다를 억제하는 작용이 있어 한방에서는 오징어 뼈를 가루로 만들어 위궤양의 지혈제와 십이지궤양, 그리고 자궁출혈, 냉증 등의 약제로 처방된다. EPA, DHA라는 불포화지방산의 함유량도 많아서 저밀도 콜레스테롤을 떨어뜨리는 역할을 하며, 뇌기능을 보호하고 학습 및 기억능력을 올려주어 치매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그러나 오징어는 콜레스테롤 함량이 많아 고지혈증, 고혈압, 그리고 동맥경화증이 있는 사람은 피하는 것이 좋다. 또한 오징어에는 인산 함량이 많은 강한 산성 식품이므로 위궤양과 십이지궤양이 있는 사람에게는 좋지 않다. 오징어는 알칼리성 식품인 채소와 함께 섭취하는 것이 영양적으로 좋다.

오징어는 생김새에 따라, 빨간 오징어, 살 오징어, 꼴뚜기 등으로 구분되는데 그 중 갑오징어는 한국의 중요한 어종의 하나로 손꼽힌다. 특히 울릉도의 마른 오징어는 빛깔이 노랗고 살이 두터우며 맛이 좋아 많은 사람들의 간식거리, 술안주로 사랑받는다. 최근 한국에서는 이 갑오징어를 잉꼬 새의 먹이로 세계에 수출하고 있다.



• 상식

- 오징어를 선택할 때는 다리로 보고 택하는 것이 좋다.다리가 통통하면서 빛깔이 불그스레하고 뽀얀 빛이 나는 것이 좋다.

- 오징어를 휘어보아서 살이 트면 오래된 것이고, 휘었다 놓았을 때 제 형태도 돌아오면 맛이 좋으며 신선한 것이다.

- 오징어를 잘 포장하여 바람이 잘 통하는 그늘에 보관한다.

- 마른 오징어는 차멀미에 효력이 있다.



Number Title Date
132
이은애의 식품영양 컬럼을 마감하며
2023.02.04
131
"식생활 지침 10가지" <식품을 통해 병을 얻을 수도 있고 치료할 수도 있다.>
2023.01.21
130
구수한 맛, 감칠맛을 내는 지 미 료( 旨味料; flavor enhancer).
2022.12.31
129
우린 국물(다 시 마;Tangle)
2022.12.24
128
추어탕의 향신료 산초(Chinese pepper)
2022.12.10
127
인간이 만들어낸 최고의 산미료
2022.11.26
126
비타민B12를 다량 함유하고 있는 젓 갈(pickles sea foods)
2022.11.05
125
음식의 간을 맞추는 기본양념 간 장(soy sauce)
2022.10.24
124
밭에서 나는 고기 된 장 (soybean paste)
2022.10.09
123
단맛을 나게 하는 기본조미료 설 탕(sugar)
2022.09.25
122
위액의 분비를 자극하고 식욕증진에 효력이 있는 후추(black paper)
2022.09.11
121
뇌 기능에 향상에 도움을 주는 요구르트 (yogurt )
2022.09.04
120
식생활 문화의 기초인 소금 1 (salt 1 )
2022.07.16
119
버터(Butter)와 크림(Cream)
2022.07.02
118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치즈(Cheese)
2022.06.18
117
완벽한 영양균형_우유2(Milk_2)
2022.06.04
116
정신신경안정제로서 수면에 도움을 주는 우유 1 (Milk1)
2022.05.21
115
신선하게 알고 섭취하기, 달걀_3(Egg_3)
2022.04.16
114
항암, 항균 식품 달걀-2(Egg- 2)
2022.04.02
113
식탁 위의 불로초 달걀- 1(Egg1)
2022.03.19
112
체온과 호르몬 생성을 조절하는 동물성 유지(Fat)
2022.03.05
111
비타민 흡수를 촉진하는 식물성 유지 -2(Oil- 2)
2022.02.20
110
안정성이 뛰어난 식물성 유지-1(Oil-1)
2022.02.05
109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참새고기, 정력에 좋은 메추라기
2022.01.22
108
독을 풀어주는 거위(Goose) // 설사를 멎게 하는 꿩(Pheasant) 고기
2022.01.09
107
사슴고기(Venison) // 노화를 방지하는 말고기(Horse)
2021.12.27
106
기운을 북돋아 주는 염소고기(Goat)
2021.12.11
105
우울증에 효력이 있는 칠면조고기(Turkey)
2021.11.20
104
피부미용과 기력회복에 효력이 있는 양고기(Lamb)
2021.10.31
103
면역력 강화에 효과적인 오리(Duck)
2021.10.16
***** 칼럼의 내용은 본 신문사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도 있습니다*****